• 홈으로
  • 즐겨찾기 추가
  • 시작페이지 등록
  • twitter
  • facebook
공유하기
이 정부의 대표적인 권력실세 개입 비리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CNK 주가주작 의혹 사건의 실체가 이제 그 모습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어제 감사원 감사 결과는 세간의 우려처럼 꼬리 자르기에 그쳤지만 지금까지 밝혀진 것만으로도 이번 CNK 주가조작 사건은 이명박 정부 최악의 비리사건 중 하나로 남을 것이 분명해 보입니다.

관련기사: 감사원 CNK 꼬리잘랐나... '김은석 대사만 해임요구’

이번 CNK 사건은 정부가 자신이 가지고 있는 우월적 지위를 이용. 일반 국민을 속이고 그 이익을 MB측근들과 그들에게 부화뇌동한 고위 공무원들이 나누어가졌다는 점에서 그 어떤 비리보다 추악하다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공권력을 이용해 부당 이득을 취한 그들.
국민이 심판해야 합니다.



실제 매장 추정량을 17배로 뻥튀기한후 그것에 대해 제대로 조사조차 하지 않은 채 외교부 보도자료로 배포하고 그것을 언론을 통해 정부의 치적으로 포장하기 급급한 그들.

관련기사: 이상득·박영준 라인 '자원외교의 힘'

청와대 실적 홍보용으로 쓴것으로도 모자라 내부자 정보 거래를 통해 거액의 돈을 챙기고 그 피해를 고스란히 일반 서민들에게 뒤집어 씌운 그들.

공무원 윤리 규정상 분명히 직무상 취득한 정보를 이용해 주식투자를 하거나 타인에게 관련 저보를 제공해 투자를 도와서는 안된다는 규정이 존재함에도 불구하고, 권력의 핵심이자 고위 공무원이었던 그들에게는 이 규정이 무용지물이었던 것입니다.

이번 사건에 대해 검찰에서 뒤늦게 CNK 본사와 회사 대표의 자택, CNK 고문이었던 조중표 전 국무총리실장의 자택 등 8곳을 압수수색하고 수사의 피치를 올리는 시늉을 하고 있지만, 지금까지 이명박 정부 하에서 검찰이 보여준 행태를 생각해보면 이번 사건도 꼬리 자르기에 급급할 것이 분명합니다.

이대로 이 사건을 놔두어서는 안됩니다.

그들이 또 다시 권력의 힘으로 이번 게이트를 덮으려고 하기 전에 국민의 힘으로 이번 사건을 명명백백히 세상앞에 드러내게 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선 국회차원의 국정조사를 실시하여 국민들을 속인 그들의 행태를 규명해야 할 것입니다. 국민 여러분의 요구와 격려가 함께 한다면 한나라당도 무시하지 못할 것입니다. 여러분의 많은 응원과 격려 부탁드리겠습니다.



« Previous : 1 : ··· : 211 : 212 : 213 : 214 : 215 : 216 : 217 : 218 : 219 : ··· : 525 : Next »